본문 바로가기
작가프로필사진

Luvinball + 더보기

Magical Snowball Jewelry

  • 대표 작품사진
  • 대표 작품사진
  • 대표 작품사진
  • 대표 작품사진
  • 대표 작품사진
  • 작품사진 1
  • 작품사진 2
  • 작품사진 3
  • 작품사진 4
  • 작품사진 5

러빈꽃 스노우볼 뉴투웨이 E

판매가
29,000
재고
주문 후 제작
제작기간
7일 예상 (평균 4일 이내 배송 시작!)
배송비
2,500
무료배송금액
70,000원 이상
옵션선택
컬러(Colour)

총 작품 금액

옵션을 선택해주세요

작가님별점 작가만족도
이 작품을 장바구니에 담아보세요!
작품상세정보 구매후기 작가님의 배송환불정책 작가님의 다른 작품
  • 작품 상세사진
  • 작품 상세사진
  • 작품 상세사진
  • 작품 상세사진
  • 작품 상세사진
  • 작품 상세사진
  • 작품 상세사진
  • 작품 상세사진
  • 작품 상세사진

[러빈볼]?
당신의 위트를 더해줄 유니크한 패션주얼리
반짝반짝 오색 빛이 움직이는
러빈꽃 스노우볼 뉴투웨이 이어링
(Luvinflower Snowball New2way E)

레진공예No!유리공예No!
스노우볼을 모티브로 디자인한
오직 러빈볼에서만 볼 수 있는
스노우볼 이어링입니다:)

새로운 스타일의 투웨이 구조로 된
러빈볼 감성 담은 볼드한 꽃귀걸이 소개해드려요

색감, 디자인 모두 독특한 플라워 귀걸이로
꽃 가운데가 스노우볼로 되어있어
고급스러운 영롱함을 자아내구요

플라워와 스노우볼이 분리 가능해
스노우볼만도 깔끔하게 착용가능하고
진주귀걸이나 다른귀걸이에 플라워를 끼워
착용하셔도 안성맞춤!


착용하고 움직일때마다 글리터가 흩날리며
투명한 반짝임이 시선을 사로잡는 귀걸이


포인트 주기 좋은 사이즈로
캐주얼, 정장 어디에든 고급스럽게 잘어울려요


비비드한 색감의 로얄블루/베이비핑크/시크블랙
3가지로 준비되어 있고
이 외 원하시는
볼컬러가 있을시 주문란에 기재해주세요 :)


Wit/Unique/Kitch/Lovely/Magical


상세 정보

재질: 유리볼 8mm, 에폭시, 큐빅, 골드도금
플라워 사이즈 : 지름 약 3cm
귀걸이 침 : 은침(알러지 방지)

▪️주의사항▪️

*핸드메이드 특성상 이미지와
조금씩 달라질 수 있으며
주문 후 제작 방식으로 2-5일 소요되니
여유있게 주문해주시길 바랍니다.

*유리볼은 강화유리라
일상 생활 무리 없이 착용가능하지만
강한 충격. 고열. 급격한 온도변화는 주의해주세요:)

*스노우볼은 제작 과정에서 공기가
들어갈 수 있으며 공기가 있는 부분에
작은 펄입자가 부분적으로
모이는 현상을 볼 수 있습니다.
이는 사진상에도 보이듯 자연스러운 현상으로
제품 하자가 아니니
교환/환불의 사유가 되지 않는 점 참고해주세요.

감사합니다

[ 작품제공고시 ]

품목
패션잡화(모자/벨트/액세서리)
종류
귀걸이
소재
유리, 에폭시, 골드도금, 큐빅
치수
유리볼8mm, 꽃지름 3cm
제조지
러빈볼
제조국
한국
취급시 주의사항
상세설명 참조
품질보증기준
상세설명 참조
작품상세정보 구매후기 작가님의 배송환불정책 작가님의 다른 작품
취소/교환/환불
*교환.환불*
-러빈볼의 제품은 오더메이드 및 맞춤컬러로 제작되기 때문에
교환 및 환불이 불가하므로 주문시 신중한 결정 부탁드립니다.

*스노우볼 주얼리 A/S관련 안내*
-상품 수령 후 10일 내에 하자가 러빈볼의 책임일 경우 배송비 무상으로 무상A/S 및 새상품 교환 해드립니다.
-수령 후 10일 이후 A/S건은 택배비 및 유상A/S 진행되니 참고해주세요(단, 고객님의 부주의로 생긴 하자는 교환 및 반품이 불가함을 알려드립니다:))


제작/배송
로젠택배
유의사항

*취급.보관*
-탈착용시 무리하게 잡아당기지 마시고 부드럽게 착용해주세요.
-스노우볼은 일상 생활 무리없이 착용가능하지만 충격, 고열, 강한 온도 변화에 민감하므로 주의 보관해 주시고 다른 사물과 세게 부딪히지 않도록 주의 착용해주세요.

러빈볼의 모든 디자인 및 이미지, 글 저작권은 러빈볼에게 있습니다. 무단 도용 및 저작권법 위반을 금지합니다.
AS정책
작성된 AS정책이 없습니다

* 본 정책은 해당작품을 제작하는 작가님의 개별 정책으로, 미지의 정책과는 상이할 수 있습니다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