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작가프로필사진

Costier + 더보기

저희 코스티에 블로그를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댜

  • 대표 작품사진
  • 대표 작품사진
  • 대표 작품사진
  • 대표 작품사진
  • 대표 작품사진
  • 작품사진 1
  • 작품사진 2
  • 작품사진 3
  • 작품사진 4
  • 작품사진 5

코스티에 프리미엄 휴먼비누(미백ㆍ보습용)

판매가
14,220
재고
1000개
제작기간
3일 예상
배송비
2,500
무료배송금액
20,000원 이상
옵션선택
옵션1

총 작품 금액

옵션을 선택해주세요

작가님별점 작가만족도
이 작품을 장바구니에 담아보세요!
작품상세정보 구매후기 작가님의 배송환불정책 작가님의 다른 작품
  • 작품 상세사진
  • 작품 상세사진
  • 작품 상세사진
  • 작품 상세사진
  • 작품 상세사진
  • 작품 상세사진
  • 작품 상세사진

1. 신선한 원료가 좋은 품질의 비누를 만듭니다. → 코스티에 제품은 모든 원료선택에 있어서 엄격한 기준을
가지고 있습니다. (모든 원료의 MSDS 자료제공가능)

2. 비누화가 제대로 이루어진다면 과하게 첨가물을 사용하지 않아도 순하면서, 세정력과 보습이 겸비될 수 있습니다.
→ 제조 후 24시간 이내 비누화를 이루어냄. 코스티에 천연수제비누는 특허받은 제조법으로 전문 SOAPER들이 피부에
유익한 천연재료, 한방발효물질 등을 사용하여 순하면서도 세정력과 보습력을 동시에 갖춘, 제대로 된 천연수제비누를
만듭니다.

3. 한방발효물질과 천연재료 사용 → 피부에 유익한 천연재료를 사용하여 더욱 순한 비누 생산합니다.

4. 계면활성제, 경화제, 방부제, 인공향, 인공색소를 일체 첨가하지 않았습니다.
→ 교반력, 차별화된 제법의 공정과정만으로도 단단하고 향이 오래 지속되며 거품을 충분히 내는 비누 생산 가능.

미백, 고보습 - 클레이 중 가장 순한 화이트 클레이는 민감하고 섬세한 피부를 약산성으로
유지시켜주어, 면역력을 높여주는 천연재료입니다. 진주에 들어있는 20여종의 미네랄과 각
종 생리활성 물질들이 맑고 밝은 피부로 유지 시켜 주며, 높은 보습작용에 도움을 줍니다

[ 작품제공고시 ]

품목
화장품
용량 또는 중량
100g
제품 주요 사양
모든피부
사용기한
2020.8
사용방법
거품을 풍부히 내어 세안, 헤어, 샤워 등 사용합니다.
제조자
주식회사코스티에
제조국
한국
주요성분
팜오일,코코넛오일,엑스트라버진올리브오일,윗점오일,시어버터,정제수,소듐하이드록사이드,카올린화이트클레이,진주가루,EM원액,실크아미노산, 황금추출물, 베타글루칸,세라마이드, 한방발효물질(황금,병풀,진피,프로폴리스),페파민트E.O,파인E.O,라벤더E.O
기능성화장품 심사여부
Y
사용시 주의사항
1. 제품을 사용하여 다음과 같은 이상이 있는 경우에는 사용을 중지 하여야 하며, 계속 사용하면 증상이 악화되므로 피부과 전문의 등에게 상담할 것. 1)사용 중 붉은 반점
품질보증기준
작품상세정보 구매후기 작가님의 배송환불정책 작가님의 다른 작품
취소/교환/환불
본제품에 이상이 있을 시에는 공정거래위원회 고시 '소비자분쟁해결기준'에 의해 보상해 드립니다.

제작/배송
본제품에 이상이 있을 시에는 공정거래위원회 고시 '소비자분쟁해결기준'에 의해 보상해 드립니다.
유의사항
1. 화장품을 사용하여 다음과 같은 이상이 있는 경우에는 사용을 중지 하여야 하며, 계속 사용하면 증상이 악화되므로 피부과 전문의 등에게 상담할 것.
1)사용 중 붉은 반점, 부어오름, 가려움증, 자극 등의 이상이 있는 경우
2)적용 부위가 직사광선에 의해 위와 같은 이상이 있는 경우
2. 상처가 있는 부위, 습진 및 피부염 등의 이상이 있는 부위에는 사용을 금할 것.
3. 보관 및 취급시의 주의사항
1)개봉 후 즉시 사용할 것. 2)유,소아의 손이 닿지 않는 곳에 보관할 것. 3)고온 또는 저온의 장소 및 직사광선이 닿는 곳에는 보관하지 말 것. 4)눈 주위를 피해 사용할 것. 5) 붙이는 반창고나 습포에 자극이 심한 분은 사용을 주의할 것.
AS정책
본제품에 이상이 있을 시에는 공정거래위원회 고시 '소비자분쟁해결기준'에 의해 보상해 드립니다

* 본 정책은 해당작품을 제작하는 작가님의 개별 정책으로, 미지의 정책과는 상이할 수 있습니다

▲ TOP